결국... 문득 문득 드는 생각들

아이폰 4s, 갤넥, 갤노트 거기에 살짝 베넘파를 라인업으로 두고 고민하던 차기 핸드폰은....

3일 전 친한 지인이 뜬금없이 4s를 사들고 제 눈앞에서 흔들어대는 바람에.....

욱!!해서 아이폰 4s를 지르는 것으로 결론이 났습니다....

막상 사서 이래 저래 가지고 놀아보니 화면 작은 것 빼고는 그리 나쁘지 않네요.....

그리고 2년간 아이폰 3gs를 쓰면서 익숙해져 있다보니 오히려 편하기도 하고.....

하지만....

하지만....

전 이로써 앞으로 2년이라는 시간을 애플의 노예로 또 살아가야 된다는 생각이.....

덧> 갤노트의 가격대가 비교적 높게 형성될 것이라는 예측 또한 아이폰 4s를 결국 집어드는데 약간 영향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해외에서 발표된 갤넥의 볼륨 버그 기사 등등.....아이폰 4s의 버그도 많이 보도되었는데 아이폰 쪽은 2년 쓰면서 익숙해져 있으니 걍 지르자...뭐 이런 심리가 반영된듯한....흠....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07
29
271866